이재명 "문 대통령, 확장적 재정기조 재확인…전적으로 동의"
"공동체 행복이 국가의 존재 이유임을 보여줘야 할 때"
입력 : 2020-10-28 16:34:43 수정 : 2020-10-28 16:34:43
[뉴스토마토 최병호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8일 문재인 대통령의 국회 시정연설과 관련해 "대통령님께서 국회 시정연설을 통해 확장적 재정정책 기조를 재확인했다"라면서 "공동체 행복이 국가의 존재 이유임을 보여줘야 할 때"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본격적 경제활력 조치의 가동, '한국판 뉴딜'의 더욱 강력한 추진, 미래 성장동력 확보와 고용·사회안전망 확충이라는 한마디, 한마디에 강한 힘이 느껴진다”라며 "대통령님께서 '위기를 조기에 극복하여 민생을 살리고, 빠르고 강한 경제회복을 이루는 데 최우선을 두었다"라고 하신 말씀이 바로 국가 재정운영의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20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 지사는 또 "시정연설을 마치기 전 '재정의 역할이 더욱 막중해졌다', '재정의 적극적 역할을 더욱 강화해 위기를 빠르게 극복하겠다'고 반복하신 건 빠르고 과감한 재정집행이 그만큼 중요하다는 뜻"이라며 "전적으로 동의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시정연설을 계기로 대통령의 의지를 보다 적극적인 자세로 관철하기 위해 나서야 할 것"이라며 "문재인정부에서 대통령의 철학을 그에 합당한 정책의 틀에 담아내지 못하는 과오를 반복해서는 안 된다"라고 강조했다. 
 
최병호 기자 choib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병호

최병호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