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카드·뱅킹·신분증 담은 '마이 월렛' 출시
모바일 앱 '신한페이판' 개편…결제 및 송금·이체 등 이용 가능
입력 : 2020-10-22 15:06:39 수정 : 2020-10-22 15:06:41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신한카드는 오는 29일 '신한페이판' 애플리케이션 안에 결제와 이체·송금, 신분증 등을 하나의 서비스로 구현한 디지털 지갑 '마이 월렛'을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신한카드가 카드 및 뱅킹, 신분증 등의 기능을 한 앱에 담은 '마이 월렛'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신한카드
 
그동안 고객들은 결제는 카드사, 송금·이체는 은행 및 핀테크앱을 각각 이용해야 했다. 본인 인증과 모바일 신분증도 별도의 앱을 사용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신한카드는 이런 불편함을 해소하고자 기존 모바일 앱 '신한페이판'을 개편하기로 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신한페이판에는 디지털 지갑 '마이 월렛'이 더해진다. 마이 월렛은 디지털 캐시인 '신한페이머니(선불전자지급수단)' 서비스를 제공한다. 신한페이판 결제 서비스 중 하나인 '터치 결제'와의 연계해 전국의 모든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결제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신한페이머니는 은행·증권 계좌와 연동해 충전할 수 있다. 필요 금액만큼 자동 충전이 가능하다. 오는 12월부터는 머니(디지털캐시)를 은행·증권 계좌로 송금하는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신한페이머니 가입 대상은 만 14세 이상이다. 신한카드를 비롯해 타사 신용카드나 은행계좌가 없어도 휴대폰 인증만으로 이용 할 수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신한페이판을 모두에게 열려있는 개방형 플랫폼으로 확장해 다가오는 마이페이먼트와 마이데이터 시대를 준비하는 포석"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마이 월렛에는 공인 모바일 운전면허증 조회 기능도 담긴다. 엘지유플러스(LG U+) 고객을 시작으로 타 통신사 이용고객도 순차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신한페이머니를 이용하는 청소년 학생증도 탑재할 계획이다.
 
한편 마이 월렛 오픈을 기념해 행사를 시행한다. 마이 월렛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75인치 대형 TV, 아이패드, 신한페이머니 등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오는 11월 말까지 신한페이머니로 결제·송금하는 모든 고객에게 신한페이머니 2000원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유태현 신한카드 디지털퍼스트 본부장은 "오픈 플랫폼 시대에 걸맞게 마이 월렛을 시작으로 시장과 고객의 요구에 맞는 보다 포용적이고 혁신적인 종합금융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