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서 ‘자동차 극장’ 운영
입력 : 2020-09-25 09:22:05 수정 : 2020-09-25 09:22:05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현대백화점이 추석과 한글날을 맞아 압구정본점에서 ‘자동차 극장’을 연다.
 
현대백화점은 서울시 강남구청과 함께 10월 3~4일과 9~10일 나흘간 압구정본점 옆 압구정 공영주차장에서 '한가위 압구정 달빛극장'을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상영 시간은 오후 7시 30분부터 오후 9시 30분까지다.
 
상영 영화는 △‘오!문희’(3일) △‘닥터두리틀(4일)’ △‘리틀포레스트’(9일) △‘비긴어게인’(10일) 등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최신 개봉작과 지친 마음을 위로할 수 있는 힐링 영화로 구성됐다.
 
이번에 진행하는 ‘한가위 압구정 달빛극장’은 100%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25일부터 현대백화점 앱과 홈페이지 및 강남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일자별 선착순 100대 한정으로 접수할 수 있고, 접수비와 주차료는 무료다.
 
현대백화점과 강남구청은 당일 자동차 극장을 이용하는 고객 편의를 위해 마스크, 마스크 케이스, 마스크 스트랩 등 소정의 방역물품과 간식거리인 강냉이와 생수를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고객들이 잠시나마 스트레스를 풀고, 피로감에서 벗어날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