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올 추석에 역대 최대 '한우 선물세트' 선보인다
입력 : 2020-09-23 11:45:33 수정 : 2020-09-23 11:45:33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현대백화점이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앞두고 창사 이래 최대 규모의 한우 선물세트를 준비하고 있다. 준비된 물량만 6만개다. 이는 지난해 추석(5만개)에 비해 20% 늘어난 수치다. 
 
현대백화점은 프리미엄 선물세트 물량을 작년 추석과 비교해 1.5배 늘렸다. 특히 소비자의 선택권을 넓히기 위해 프리미엄 한우의 상품 수도 확대했다. 매년 프리미엄 한우에 대한 수요가 커지고 있어서다. 실제 지난 2018년과 2019년 현대백화점 추석 선물세트 판매 기간 40만원 이상 한우 선물세트의 매출은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각각 13.8%, 15.7%나 늘었다.
 
전통 방식으로 사육해 프리미엄 한우의 대명사로 꼽히는 '화식한우'를 비롯해, 1++ 육질 등급으로만 구성된 '현대 명품 한우’, 11만7000㎡ 규모의 목장에서 방목해 키운 '자연방목 한우' 등 프리미엄급 한우 선물세트를 대거 선보인다. 특히, 특화 한우를 포함해 40만원이상 프리미엄급 한우 선물세트 품목과 물량을 각각 20~30% 늘린 총 70개 품목, 6000세트를 마련할 예정이다. 
 
충남 서산의 '현대서산목장'에서 여물을 끓여 먹여 전통 사육 방식으로 관리하는 최고급 한우인 '현대 화식 한우 매 세트', 전남 강진의 33만㎡ 규모의 목장에서 방목해 키운 '자연방목 한우 선물세트', 강원도 홍천에서 발효시킨 사료로 키운 '무항생제 암소 한우 선물세트' 등이 대표적이다.
 
최고급 한우와 고급 식재료를 함께 구성한 선물세트도 '넘버나인 프리미엄 세트'도 올해 처음 선보인다. 한우로만 구성된 선물세트와 달리, 송로버섯 소금(100g)·송로버섯 치즈크림소스(90g)·송로버섯 머스타드소스(90g)·검은서양송로 올리브오일(250ml) 등 한우와 곁들여 먹을 수 있는 고급 그로서리(식료품)를 함께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전국에서 단 5% 내외로 엄선된 1++등급 한우 중 최고 마블링 등급(9)만 사용했다.
 
현대백화점은 10만원 안팎의 한우 선물세트 비중도 대폭 늘릴 계획이다. 실제로 작년 추석에 1만개를 준비했던 10만원대 한우 선물세트는 올해 물량을 3만개로 세 배나 늘렸고, 품목도 지난해보다 두 배가량 확대한 20종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우와 함께 명절 대표 선물인 굴비의 경우 프리미엄 소금으로 차별화했다. 지난해 추석 선물세트 판매기간 600세트 한정 물량으로 선보인 특화 소금 굴비 물량을 두 배 늘려 1200세트를 선보인다. 신안 천일염을 대나무 통에 넣고 황토가마에서 구워낸 '죽염'으로 밑간한 '영광 참굴비' 등 4종을 선보이며, 고객 인기가 높은 점을 감안해 지난 추석 대비 판매 가격을 1만원 낮췄다.
 
청과 상품의 경우 고급 과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샤인머스캣 물량을 역대 최대로 선보인다. 지난해 추석 10톤 물량 4000세트 선보였던 샤인머스캣을 올해는 50%이상 확대해 총 6000세트, 15톤 물량을 마련했다. 대표적인 상품은 당도 17브릭스(Brix)이상의 샤인머스캣만 선별한 'H스위트 샤인머스캣 세트', 샤인머스캣과 멜론을 혼합한 '샤인머스캣·멜론 세트 등이다.
 
넘버나인 프리미엄 한우세트.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