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담보’, 화려한 CG와 미장센도 없지만 넘치는 ‘따뜻함’이 있다(종합)
입력 : 2020-09-24 17:44:51 수정 : 2020-09-24 17:44:51
[뉴스토마토 김재범 기자] 휴먼 스토리 전문 제작사 JK필름이 또 다시 전국민의 마음을 적셔 줄 따뜻한 얘기를 들고 나왔다. 영화 담보코로나19’로 지친 전국민과 어려움에 처한 극장가에 활기를 불어 넣어 줄 수 있을지 지켜봐야 할 듯 싶다.
 
24일 오후 서울 용산CGV에서 열린 영화 담보언론 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는 영화 담보의 출연 배우인 성동일 김희원 하지원 아역 배우 박소이 그리고 연출을 맡은 강대규 감독이 참석했다.
 
 
 
담보는 인정사정 없는 사채업자 두석(성동일)과 그의 후배 종배(김희원)가 떼인 돈을 받으러 갔다가 얼떨결에 9세 승이(박소이)를 담보로 맡아 키우게 되면서 벌어지는 얘기를 그린다. 영화 속 승이는 아역배우 박소이와 하지원이 2 1역을 소화했다.
 
출연 배우들은 이날 완성된 영화를 본 뒤 만족감을 드러내며 첫 인사를 했다. 성동일은 시나리오 자체가 잘 나와서 특별히 고민할 게 없는 영화였다면서 내 나이에 딱 맞는 역할이었다고 전했다. 김희원은 코미디스럽게 분위기와 인물을 끌고 가려 노력했다면서 영화 자체가 잘 나온 것 같아 다행이다고 웃었다. 하지원은 승이가 어른이 되는 과정에서 관객들이 승이에게 감정을 이입하고 같이 느낄 수 있는 지점이 있을 것 같아서 출연을 결정했다면서 너무 오랜만에 영화에 출연했다. 앞으로 좋은 작품으로 찾아 뵙고 싶다고 첫 인사를 전했다.
 
영화 '담보' 스틸. 사진/CJ엔터테인먼트
 
성동일은 이 영화에서 승이를 대신 키워주는 두석을 연기하면서 자신만의 인생 변화를 연기에 세밀하게 녹여냈다. 그는 어린 승이, 고등학생 승이, 그리고 어른 승이까지 3단계 변화가 있다면서 그에 맞춰서 나도 걸음걸이와 자세 등을 바꿨다. 목소리 톤도 점점 차분하게 변화를 이끌어 갔다고 설명했다.
 
드라마 응답하라시리즈를 통해 국민 아빠로 등극한 성동일은 이번 영화에서도 가슴이 먼저 움직이는 진짜 아빠로서 감동을 준다. 그는 여러 개딸들이 있지만 키우는 맛은 이번 영화가 최고였다고 웃으며 어린 승이를 대려와 호적에 올리고 수능도 보고. 승이 하나 키우는 게 딸 셋을 얻은 것 만큼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다시 웃었다.
 
영화 '담보' 스틸. 사진/CJ엔터테인먼트
 
이번 영화 최고의 마스코트는 단연코 아역 배우 박소이였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에서도 아역 배우 답지 않은 감정 연기로 이미 눈도장을 찍었던 박소이였다. 전작과는 전혀 다른 발랄하고 깜찍하면서 감정을 울리는 눈물 연기로 담보의 처음과 끝을 도맡았다. 아역 박소이는 부산 세트장에서 성동일 삼촌이 빨대를 줄줄이 붙여서 누워서 커피를 마시던 모습이 생각이 난다고 에피소드를 전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영화 속에서 아역 배우 답지 않게 눈물 연기로 성인 배우들과 예비 관객들의 심금을 울릴 준비를 마친 박소이는 눈물 연기의 비법도 전했다. 그는 우는 장면마다 감독님이 계속 오셔서 감정을 잡이 주셔서 몰입이 아주 잘됐다고 웃었다. 이에 강 감독은 소이가 어떻게 감정을 표현할까에 대해 선배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집중했다면서 상황 인지가 너무 높았고, 연기가 어려웠을 텐데 잘 표현해줬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영화 '담보' 스틸. 사진/CJ엔터테인먼트
 
성인 승이를 연기한 하지원은 어린 승이를 연기한 박소이에게 고마움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하지원은 어린 승이가 어른으로 성장해 나가는 과정을 너무 잘 표현해 줘서 감사했다면서 나 역시 어린 승이의 모습 때문에 어른 승이를 연기하는 과정의 감정 몰입을 잘 할 수 있었다고 다시 한 번 칭찬했다.
 
배우들은 담보의 따뜻하고 사람 사는 얘기에 대한 자신감으로 기자간담회를 마무리해다. 성동일은 화려한 CG나 미장센은 없지만 나도 저럴 것 같다는 감정을 전해 주는 얘기다면서 지금과 같은 어려운 시기에 따뜻한 얘기를 보고 싶으시다면 담보만한 얘기가 없을 것 같다고 소개했다. 하지원도 가족이지만 멀리 있어서 볼 수 없는 가족이 있고, 가족이 아니지만 끈끈하게 지내는 분들도 계시지 않나라면서 그런 분들의 삶을 통해 지금처럼 어려운 시기에 가슴을 녹일 수 있는 영화가 이번 담보가 아닐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성동일 김희원 하지원 그리고 아역 배우 박소이가 출연한 영화 담보는 오는 29일 개봉한다.
 
김재범 대중문화전문기자 kjb5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범

영화 같은 삶을 꿈꿨다가 진짜 영화 같은 삶을 살게 된 이란성 쌍둥이 아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