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전 세계 선주문 80만장…K팝 걸그룹 초동 최다
입력 : 2020-09-04 14:56:57 수정 : 2020-09-04 15:07:58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블랙핑크(BLACKPINK) 첫 정규 앨범이 선주문 80만장을 넘어섰다는 집계가 나왔다.
 
4일 YG엔터테인먼트 전 세계 주문량 합산 집계 결과(전날 기준)를 토대로 이 같이 밝혔다. 집계에 따르면 국내 주문량은 53만장을 넘어섰고, 미국과 유럽에서 도합 27만장 이상(미국 유니버설 산하 레이블 인터스코프 집계 기준)을 기록했다.
 
K팝 걸그룹 단일 음반 역대 최다 초동(예약 판매가 시작된지 일주일 내 집계) 기록이다. 한 달가량 남은 실제 발매 일정을 고려하면 주문량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YG 관계자는 “블랙핑크의 'THE ALBUM' 한정판 LP는 예약 판매가 시작되자마자 순식간에 매진됐다"며 "일반 앨범 역시 예상했던 초도 물량을 초과하는 주문이 밀려들어 추가 제작하고 있다”고 말했다.
 
블랙핑크는 첫 정규앨범 발표에 앞서 선공개곡들로 세계를 달구고 있다. 지난 5월 레이디 가가와의 협업곡 'Sour Candy'를 시작으로 6월 선공개 타이틀 ‘How You Like That’, 8월 셀레나 고메즈와 함께한 ‘Ice Cream’까지 발표해왔다.
 
특히 ‘How You Like That’은 국내 음원차트를 포함해 영국 오피셜 싱글 차트 20위, 미국 빌보드 핫100 차트서 33위를 각각 기록하며 K팝 걸그룹 최고 순위를 경신했다. 미국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와 유튜브 '올여름 최고의 곡'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THE ALBUM’에 수록된 전곡 음원은 오는 10월 2일 공개되며, 피지컬 음반은 같은달 6일 전국 온·오프라인 음반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블랙핑크. 사진/YG엔터테인먼트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익도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