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Dynamite’, 영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 3위
입력 : 2020-08-29 10:14:24 수정 : 2020-08-31 11:00:22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신곡 ‘Dynamite’가 영국 오피셜 차트에서 자체 기록을 세웠다.
 
28일(현지시간) 영국 오피셜 차트는 방탄소년단의 신곡 ‘Dynamite’가 이번 주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에 3위로 첫 진입했다고 밝혔다.
 
오피셜 차트는 “이번 기록은 방탄소년단의 가장 높은 신규 진입 순위이자 자체 최고 성적인 동시에 첫 번째 톱 10”이라고 전했다. 그룹의 종전 최고 기록은 지난해 4월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 (Feat. Halsey)’로 세운 13위다.
 
‘Dynamite’는 발매 첫 주에 530만 회 스트리밍, 2만2000회 다운로드돼 5만200차트 세일즈를 기록했다.
 
방탄소년단은 오피셜 차트와 인터뷰를 통해 “’오피셜 싱글 차트’에서 이처럼 좋은 성적을 거두어 영광이다. 모두 팬클럽 아미(ARMY)분들 덕분이다. 여러분의 응원과 사랑이 없었다면 이 자리까지 오지 못했을 것이다”라고 했다.
 
이어 “’Dynamite’는 그 어느 때보다도 지금 전 세계가 필요로 하는 활력을 전해 드리고자 만들어진 곡이다. 이 노래를 통해 한 분이라도 더 행복해졌다면, 그것만으로 충분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 3위 외에도, ‘Dynamite’는 ‘오피셜 싱글 세일즈 차트 톱 100’ 1위, ‘오피셜 싱글 다운로드 차트 톱 100’ 1위, ‘오피셜 스코티시 싱글 세일즈 차트 톱 100’ 1위, ‘오피셜 싱글 차트 업데이트 톱 100’ 2위, ‘오피셜 아이리시 싱글 차트 톱 50’ 6위, ‘오피셜 오디오 스트리밍 차트 톱 100’ 15위에 이름을 올렸다.
 
그룹은 신곡 발매 직후 글로벌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Spotify)에서 한국 가수 최초 ‘글로벌 톱 50’ 정상을 차지했다. 이어 22일~24일 자 차트에서 2위, 25일~27일 자에서 3위를 기록하며 일주일 연속 최상위권의 자리를 지켰다.
 
발매 첫 주(8월 21일~27일) 스포티파이 집계에서 4000만 회에 육박하는 글로벌 스트리밍 수로 주간 ‘글로벌 톱 50’ 차트 2위에 올랐다. 지난해 4월 3위를 차지했던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 (Feat. Halsey)’의 기록을 경신하며 자체 최고 순위를 달성했다.
 
방탄소년단은 21일 ‘Dynamite’ 발표 후 EDM(일렉트로닉 댄스 뮤직), 어쿠스틱, 트로피컬(Tropical), 풀사이드(Poolside) 버전 등 리믹스 버전을 연달아 공개했다. 원곡과 각 리믹스 버전은 미국, 아르헨티나, 인도, 페루 등의 아이튠즈 ‘톱 송’ 차트 최상위권에 나란히 진입했다.
 
방탄소년단.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익도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