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금융 클라우드 패키지 출시…마이데이터 사업 본격
입력 : 2020-08-17 09:46:37 수정 : 2020-08-17 09:46:37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KT가 마이데이터 사업을 지원하기 위한 금융 클라우드 패키지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는 정보 주체인 개인의 동의에 따라 본인 데이터를 개방·활용하는 것을 의미한다. 금융당국은 지난 5일부터 마이데이터 예비허가 신청서 접수를 받고 심사 작업에 착수한 상태다. 은행·카드·보험·증권 등 전통 금융사뿐 아니라 핀테크사, 비금융 기업 등 120여곳이 신청의사를 보였다.
 
KT 금융 마이데이터 패키지 구성도. 사진/KT
 
KT는 마이데이터 사업을 준비하는 중소 핀테크사를 위한 KT 금융 클라우드 패키지 서비스를 선보인다. 이번 서비스는 마이데이터 사업 허가를 위한 보안 필수 요건을 충족한 클라우드 인프라, 예금주 조회·신분증 진위 확인 등 다양한 금융 API, 데이터 수집·분석이 가능한 빅데이터 플랫폼, 금융 클라우드 인프라 구성을 위한 맞춤 컨설팅을 한 번에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를 위해 KT는 비즈니스 정보 제공 전문 기업 쿠콘과 전자 금융 솔루션 전문 기업 제노솔루션과도 손잡았다.
 
KT는 이 기업들과 협업하는 한편 금융 클라우드 시장을 선도해왔던 경험과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역량을 모아 디지털 금융 혁신을 지원할 계획이다. KT는 국내 최초로 소형 금융사에게 프라이빗 클라우드 환경을 제공하는 금융보안데이터센터(FSDC)를 선보인 데 이어 지난해에는 금융보안원 가이드라인을 통과한 KEB하나은행 글로벌 결제 플랫폼(GLN) 구축과 금융 전용 클라우드 존을 열었다. 이 경험을 토대로 AI GPU 등 고성능 인프라로 빅데이터를 수집, 분석, 관리할 수 있는 부가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금융 클라우드 패키지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기업은 KT 클라우드 포털에서 전문 컨설팅 신청을 하면 된다. 
 
윤동식 KT 클라우드·DX사업단장 전무는 "KT의 금융 클라우드 패키지 서비스로 핀테크 기업들의 마이데이터 사업을 지원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KT는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을 선보이며 고객의 비즈니스 혁신을 돕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