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 3사, '갤노트20' 사전개통 행사 개최…비대면 흐름 이어져
SKT, '드라이브 스루' 개통…KT,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 개최
LGU+, '미스틱핑크' SNS 이벤트
입력 : 2020-08-13 10:18:05 수정 : 2020-08-13 10:18:05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이동통신 3사가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 사전개통일 전날인 13일 개통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올초부터 이어진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접촉을 최소화한 비대면 행사 흐름을 이어갔다.
 
SKT는 13일 오전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 비트플렉스 5층 야외주차장에서 '갤럭시노트20 5G 드라이브 스루' 행사를 개최했다. 사진/SKT
 
SK텔레콤(017670)은 이날 오전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 비트플렉스 5층 야외주차장에서 '갤럭시노트20 5G 드라이브 스루' 행사를 열었다. 행사에 참석한 20여명의 일반 고객은 자택에서 SKT가 마련한 T맵 택시를 타고 현장에 도착한 다음, 차에 탄 채로 갤노트20을 받았다. 고객들은 현장에서 갤노트20을 하루 먼저 수령하는 것은 물론 방역용품 등이 담긴 스페셜 기프트 박스와 케이터링 도시락을 받았다. SKT T다이렉트 전문 상담사가 이 고객들에게 추후 무선 개통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행사 참여 고객은 차 안에서 트롯 가수 송가인, 나태주씨의 공연을 감상했다. SKT는 고객을 응원하고 오는 10월 방영될 '2020 트롯 어워즈'를 홍보하는 차원에서 두 가수를 초대했다.
 
SKT 공식 온라인샵 T다이렉트샵에서 사전 예약을 진행한 결과, 갤노트20 대표 고객은 30·40대 남성으로 전체 40%를 차지했다. 30대 여성 비중도 15%로 뒤를 이었다. 또 갤노트20과 갤노트20 울트라 모델 가운데 울트라 비중이 80%로 선택 비중이 높았다. 한명진 SKT MNO마케팅그룹장은 "갤노트20 예약 고객이 드라이브 스루로 안전하게 제품을 수령하고 공연도 즐길 행사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KT는 13일 저녁 8시 갤럭시노트20 사전 개통 기념 행사인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를 개최한다. 사진/KT
 
KT(030200)는 이날 저녁 8시에 갤노트20 출시를 기념해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를 개최한다. 고객 안전을 위해 전통적인 초청 행사 대신 유튜브와 아프리카TV(067160) 생중계를 통해 진행한다. 비대면 라이브 토크쇼는 개그맨 출신 BJ 최군과 BJ 유서니가 진행을 맡았고, 최근 KT '마음을 담다' 캠페인에 참여한 개그맨 박명수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KT는 라이브 토크쇼를 시청한 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갤럭시노트20 미스틱 레드, 넷플릭스 굿즈 등 경품을 제공한다. KT 사전예약 고객 중 초청을 받은 5명에게는 퀴즈 등을 통해 KT 5G 요금제 1년 지원, 갤럭시워치3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KT 공식 온라인몰 KT샵 사전예약 결과, 갤럭시노트20 사전예약 현황은 전작 노트10과 유사한 흐름을 보였다. KT 전용색상인 '미스틱 레드' 색상은 갤노트20 일반 모델 예약가입자의 절반을 차지했다. KT샵 예약가입자의 35%는 '1분 주문'을 통해 갤럭시노트20을 예약했다. KT샵의 1분 주문은 기존 가입정보를 활용해 고객이 빠르고 간단하게 주문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현석 KT 디바이스사업본부장 전무는 "고객의 안전을 고려해 갤럭시노트20 출시 행사를 비대면으로 진행하고, 고객과 소통할 기회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032640)는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종각직영점에서 '핑크 미 업(PINK ME UP!)'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 10명을 초청해 갤럭시노트20 미스틱 핑크 모델 사전 개통행사를 진행했다. 사전 이벤트는 일상 속에서 촬영한 핑크색 사진을 '#유플_핑크미업이벤트' 해시태그를 달고 게시하는 방식으로 지난 6일 시작했다. 갤럭시노트20 LG유플러스 전용 색상인 미스틱 핑크와 어울리는 사진을 올려, 가장 많은 추천을 받은 10명이 선정됐다. 인스타그램에서 1500건이 넘는 좋아요를 받은 이현진씨가 1호 개통고객으로 선정됐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