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무역사 시험 5119명 응시 ‘역대 최대’
입력 : 2020-08-02 11:00:00 수정 : 2020-08-02 11:00:00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한국무역협회가 전국 13개 고사장에서 치른 제46회 국제무역사 1급 자격시험에 역대 최대 규모인 5119명이 응시했다.
 
2일 무역협회에 따르면 기존 국제무역사 1급 자격시험 응시자 수는 평균 4000여명이었으나 이번에 많은 취업준비생 및 무역업 종사자들이 몰리며 최고치를 기록했다. 코로나19 영향으로 고사장 임대가 어려워 당초 3700석 정도만 확보했던 협회는 모든 수험생에게 응시 기회를 제공하고자 사상 처음으로 코엑스 전시관을 빌려 전체 인원을 수용했다.
 
무역아카데미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취업난이 심각해지자 취업준비생들이 자격시험에 몰리게 된 것 같다”며 “시험은 2미터 간격의 책상 배치와 마스크 착용, 발열체크 등 철저한 방역체제 속에서 안전하게 진행됐다”고 밝혔다. 
 
한국무역협회가 1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등 전국 13개 고사장에서 치른 제46회 국제무역사 1급 자격시험에 역대 최대 규모인 5119명이 응시했다. 사진/무역협회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