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처업계 “지주사 CVC 허용, 한국형 혁신 생태계 구축 계기”
“혁신산업 성과 위해 정부 지원 필요”
입력 : 2020-07-30 16:42:24 수정 : 2020-07-30 16:42:24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벤처업계는 30일 정부가 발표한 ‘일반지주회사의 CVC(기업형벤처캐피털) 제한적 보유 추진방안’에 대해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벤처기업협회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국내에서는 금산분리규제로 인해 일반지주회사의 CVC 설립이 불가하고 대기업에 대한 부정적 인식 등으로 투자 활동이 미흡했다”면서 “오늘 정부 발표로 지주사의 CVC 보유가 허용됨에 따라 민간자본의 벤처투자를 더욱 활성화하고 신산업 육성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대기업이 새로운 기술과 성장동력을 발굴하고, 투자를 받는 벤처기업은 대기업의 인프라를 활용한 사업협력과 성장기반을 조성함으로써 대기업과 벤처기업이 상생하는 한국형 혁신생태계를 구축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도 전망했다.
 
벤기협은 “벤처업계도 혁신성장 달성과 좋은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겠다”면서 “정부는 벤처분야의 현장 기업인들의 애로와 목소리를 경청하고 이를 과감하게 정책에 반영해 주요 혁신산업들이 각 분야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원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사진/벤처기업협회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