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의장 "본회의 연기, 29일 개최"
여야 원 구성 협상 끝내 결렬…박 의장 "회기 내 반드시 추경 처리"
입력 : 2020-06-26 16:42:25 수정 : 2020-06-26 16:42:25
[뉴스토마토 조현정 기자] 21대 국회 원 구성을 위한 여야 협상이 결렬되면서 박병석 국회의장은 오는 29일 본회의를 열기로 했다. 26일 오후로 예정했던 본회의는 재차 연기됐다.
 
한민수 국회 공보수석은 이날 박 의장과 여야 원내대표 회동이 끝난 직후 기자들과 만나 "회동에서 의견 접근이 있었으나 최종 합의에는 이르지 못했다"며 "주말 동안 의장 주재로 마지막 협상이 있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 수석은 "이번 회기 내 반드시 추경을 처리하겠다"며 "의장은 29일 본회의를 열겠다고 밝혔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날 김태년 민주당·주호영 통합당 원내대표는 박 의장 주재로 3자 회동에 돌입했지만, 끝내 결론 도출에는 이르지 못했다.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26일 여의도 국회 의장실에서 박병석 국회의장과 면담을 하고 있다. 사진/ 뉴시스
 
조현정 기자 jhj@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현정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