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B 지역채널, 특화 프로그램 제작 강화…제작비 전액 지원
입력 : 2020-05-21 09:57:20 수정 : 2020-05-21 09:57:20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SK브로드밴드는 콘텐츠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역채널 특화 프로그램 제작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SK브로드밴드의 지역채널 특화프로그램 제작은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제작사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한국방송영상제작사협회 공모를 통해 이뤄졌다. 사회적 가치와 자유기획 2개 부문으로 치러진 이번 특화프로그램 공모는 내부 심사를 거쳐 '가치(價値) 삽시다(가칭)'와 '버킷리스트 여행 폼생폼사(가칭)'가 각각 선정됐다.
 
SK브로드밴드 지역채널은 특화 프로그램 제작을 지원한다. 사진/SK브로드밴드
 
가치 삽시다는 지역 노포와 소상공인을 만나 이야기를 듣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고민하겠다는 의도가 높은 점수를 받았다. 버킷리스트 여행 폼생폼사는 중년 절친의 로드 버라이어티로 지역의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전달할 예정이다.
 
SK브로드밴드는 각각 13편으로 예정된 두 선정작의 제작비 전액을 지원한다. 시청자들은 오는 7월부터 SK브로드밴드 지역채널과 Btv 주문형비디오(VOD),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해 프로그램을 볼 수 있다.
 
SK브로드밴드는 향후에도 서울·부산·인천·대구·세종·경기·충남·전북 등 전국 23개 권역 지역채널의 공익성·지역성·독립성 등 경쟁력 강화와 중소제작사 상생을 지속할 방침이다. 고영호 SK브로드밴드 CATV사업본부장은 "지역성을 풍성하게 담으며 사회적 가치와 재미까지 더한 양질의 특화프로그램을 제작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중소제작사와 협력을 통한 콘텐츠 발굴을 추진해 고객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