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냐, 코로나19 여파로 랜선 콘서트 'SONYA & SOUL'
입력 : 2020-05-21 09:09:54 수정 : 2020-05-21 11:38:15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소냐가 코로나19 아픔을 위로하고자 랜선 콘서트 무대로 팬들과 만난다. 
 
21일 소속사 라이언하트에 따르면 공연명은 ‘SONYA & SOUL’로, 오는 27일 창원문화재단 3.15아트센터에서 열린다.
 
다채로운 장르의 곡을 특유의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소화할 에정이다. 바리톤 진정훈과의 듀엣 무대도 준비돼 있으며 뮤지컬 6인조 앙상블 꾼남꾼녀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다. 
 
소냐는 소속사를 통해 "직접 관객분들과 만나 소통하고 싶지만 코로나19로 부득이 랜선 공연을 하게 됐다"며 "제 노래가 코로나19로 지친 창원 시민 마음에 조금이나마 힘과 위로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전했다. 
 
공연은 27일 오후 8시30분 네이버 공연 LIVE에서 즉시 시청할 수 있다.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소냐. 사진/라이언하트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익도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