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방역·언택트 분야 R&D 성과기업 간담회 개최
방역·진단 분야 5개사, 언택트 분야 3개사 참석
입력 : 2020-05-04 14:00:00 수정 : 2020-05-04 14:00:00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4일 서울 강남구 팁스타운에서 방역·언택트 분야 R&D 성과기업 간담회를 열고 코로나19 이후 급격한 환경 변화에 따른 중소벤처기업의 역할과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는 그동안 중기부 R&D를 통해 기술 역량을 축적한 방역·진단 분야 5개사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할 언택트 분야 3개사가 참석했다.
 
간담회는 바이오 진단 분야 전문가인 김수옥 진매트릭스 대표가 ‘포스트 코로나 전망과 중소벤처의 대응 방향’을 발제 후 성과 공유와 제품 시연, 애로사항 청취 해소방안 논의 순으로 진행됐다.
 
참여기업 대표들은 중소벤처기업의 혁신 제품이 사업화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후속 R&D와 스마트공장, 양산자금, 수출 등에 대한 정책 지원과 함께 질병관리본부 등 공공 부문의 적극적 비축 및 제품 구매를 요청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올해부터 중기부는 기술개발 우수제품을 혁신제품으로 지정해 공공기관이 수의계약하는 제도를 시행 중”이라며 “K바이오, 브랜드-K 등을 적극 활용해 국내외 마케팅을 대폭 강화하는 등 유망한 R&D기업이 스케일업 할 수 있도록 적극 뒷받침 하겠다”고 말했다.
 
“코로나 위기로 인한 디지털경제로의 급격한 변화는 도전정신과 신속한 적응력을 DNA로 탑재한 우리 중소벤처기업들이 글로벌 주인공으로 도약하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