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버겁고 무서운 책임감 느껴…국난 극복 진력"
총선 승리 후 민주당 첫 회의서 밝혀…"국정과제 구체적 성과 추진"
입력 : 2020-04-16 10:53:46 수정 : 2020-04-16 10:53:46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 상임 선거대책위원장은 4·15총선 '압승'과 관련해 "버겁고 무서운 책임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 위원장은 1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대한민국미래준비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서 "국민 여러분의 지엄한 명령대로 저희는 코로나19 국난 극복을 최우선 과제로 인식하며 그에 진력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국민은 민주당과 더불어시민당에 많은 의석을 주면서 크나큰 책임을 안겨주셨다"며 "문재인 정부가 추진해온 국정 과제들이 현실에서 구체적 성과를 내며 진척되도록 차분하지만 확실히 추진하겠다"고 했다.
 
이어 "저희는 정치에 대한 국민의 실망과 분노를 기억하며 늘 겸손한 자세로 품격과 신뢰의 정치, 유능한 정치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서울 종로에서의 당선과 관련해선 "부족한 저를 국회의원으로 뽑아주신 종로구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했다. 이 위원장은 이날 오후 종로 숭인동을 시작으로 시민들에게 당선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더불어민주당 회의실에서 열린 대한민국미래준비선거대책위원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