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언택트 채용으로 인재 영입
온라인 채용 설명회, 영상통화 면접 진행
입력 : 2020-03-30 09:51:21 수정 : 2020-03-30 09:51:21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SK텔레콤이 통신업계 최초로 언택트(비대면) 채용 방식을 도입한다. 
 
SK텔레콤은 30일 2021년 신입(Junior Talent) 채용 공고를 발표, 코로나19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언택트 채용 방식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SK그룹이 주관하는 정기 채용을 통해 마케팅, 5세대(5G) 통신 인프라 직무의 인재를 모집하는 동시에, 자체 수시 채용에서도 인공지능(AI), 데이터, 클라우드 등 뉴 ICT 직무 채용을 진행한다.
 
SK텔레콤 구성원들이 스튜디오에서 온라인 채용 설명회 T커리어 캐스트(T-Careers Cast) 중계를 준비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은 코로나19로부터 지원자들의 안전을 확보하고 여러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온라인 채널을 적극 활용해 채용을 진행할 예정이다. 기존 오프라인 채용 설명회를 온라인으로 대체하고 영상통화 면접을 강화한다. 
 
우선 온라인 채용 설명회 T커리어 캐스트(T-Careers Cast)를 오는 다음달 4일 13시부터 SK그룹 유튜브 채널에서 중계할 예정이다. 채용 전형과 직무를 소개하고 지원자들과 실시간 채팅을 통해 질의응답을 진행한다. 아울러 언택트 채용의 제한적인 환경을 극복하기 위해 면접관 대상 교육을 더욱 강화함으로써 우수 인재를 영입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수년간 사내 구성원을 대상으로 면접관 교육을 시행하고 있으며, 면접관은 이 교육 과정을 수료해야만 면접에 참여할 수 있다.
 
허준 HR2그룹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지원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자 홍보, 면접 등 채용 절차를 온라인으로 진행하기로 했다"며 "지원자들이 디지털 혁신을 주도하는 SK텔레콤만의 인재 영입 프로세스를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