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B, 대학 인터넷 대역폭 업그레이드 지원
코로나19 관련 지원 사업 확대
입력 : 2020-03-25 09:52:48 수정 : 2020-03-25 09:52:48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SK브로드밴드가 코로나19 관련 지원 사업을 대폭 확대한다. 
 
SK브로드밴드는 25일 코로나19로 온라인 개강을 하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학교의 인터넷 대역폭 업그레이드를 무료로 지원한다고 밝혔다. 
 
최근 온라인 강의로 학기를 개강한 대학교 중 일부 학교에서 접속 과부하로 서버가 다운돼 영상이 끊기는 등 대학생들의 학습에 불편을 겪는 문제가 발생하자, 대학생들이 집이나 카페에서도 원활하게 온라인 강의를 수강할 수 있도록 자사 전용회선 이용 고객인 14개 대학교의 인터넷 대역폭을 무료로 업그레이드했다. 
 
SK브로드밴드는 앞으로도 대학교 고객들과 긴밀히 협력해 학사일정을 차질 없이 진행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전용회선 서비스 제공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SKB 모델들이 Btv 홈스쿨링 특별관 콘텐츠를 시청하고 있다. 사진/SKB
 
SK브로드밴드는 Btv 홈스쿨링 특별관 콘텐츠를 초등 6학년까지 확대하는 등 교육 공백 개선을 위한 활동 전개에도 나선다. 
 
기존 Btv 홈스쿨링 특별관은 미취학 아동부터 초등 3학년을 중심으로 콘텐츠를 제공했으나 이번에 콘텐츠 대상 범위를 초등 6학년까지 확대해 총 122개 타이틀, 1575편의 학습 주문형비디오(VOD)를 무료로 제공한다. Btv 홈스쿨링 특별관은 전국 유치원 및 초등학교 개학 전까지 운영한다.
 
이방열 SK브로드밴드 기업본부장은 "갑작스런 온라인 개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학들에 인터넷 대역폭 업그레이드 등 선제적인 조치를 취함으로써 고객과 함께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는 데 집중할 것"이라며 "대한민국 학생들이 어려움 없이 언제 어디서나 편하게 학습할 수 있도록 인프라 강화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