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한진그룹 분쟁, 자문기관 의견 고려해 결정"
입력 : 2020-03-20 17:31:29 수정 : 2020-03-20 17:31:29
[뉴스토마토 배한님 기자] 카카오가 한진그룹의 경영권 분쟁에 관해 자문기관의 의견을 받고 결정하겠다는 입장을 냈다.
 
카카오 관계자는 오는 27일 열릴 한진칼 주주총회에서의 의결권 행사에 대해 "사업협력 관계와 주주의결권 자문기관의 의견을 받아서 종합적으로 검토할 것"이라고 20일 밝혔다. 
 
카카오는 최근 한진그룹 지주사인 한진칼의 지분을 일부 매각하면서 지분율을 1% 이하로 낮췄다. 업계에서는 당시 카카오의 지분 매각을 두고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에서 발을 빼겠다는 의미로 해석했다. 앞서 카카오는 지난해 12월 대한항공과 업무협약을 맺고 약 2%의 의결권 있는 한진칼 지분을 확보하면서 조원태 회장의 우호 세력으로 분류된 바 있다.  
 
카카오가 자문기관의 의견을 받는다고 하자 업계에서는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에서 카카오의 입장이 바뀐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왔다. 이에 카카오 관계자는 "(한진칼 지분 매각은) 코로나19 글로벌 확산과 이에 따른 금융시장 불확실성 확대에 선제 대응하기 위해 여러 비핵심자산을 매각한 것일 뿐, 바뀐 것은 없다"며 "특별히 주총에서 의결권 행사를 안 하겠다고 한 적도 없다. 입장을 선회한 것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배한님 기자 b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배한님

포털·게임 분야에서 읽기 쉬운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