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오츠카, 코로나19 혈액 수급난 지원 위해 헌혈 진행
25일 동아오츠카 본사 앞에서 임직원 헌혈 참여
입력 : 2020-02-26 10:10:53 수정 : 2020-02-26 10:10:53
[뉴스토마토 김유연 기자]동아오츠카는 지난 25일 서울 동대문구 동아오츠카 본사 앞에서 대한적십자사 헌혈 버스를 이용해 헌혈 행사를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동아오츠카 임직원들이 지난 25일 서울 동대문구 동아오츠카 본사 앞에서 헌혈행사에 동참하고 있다. 사진/동아오츠카
이번 행사는 혈액 수급난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대한적십자사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혈액 수급에 어려움을 겪으며 홈페이지에 헌혈 참여 호소문을 게재한 바 있다.
 
특히 겨울철은 설 연휴, 겨울방학 등 계절적 요인으로 인해 헌혈 참여가 감소하는 시기라 혈액 수급이 큰 폭으로 악화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매달 진행하는 임직원 봉사활동인 ‘사랑의 이온데이’를 맞아 25일 양동영 동아오츠카 사장 및 서울 본사 임직원 30여 명이 헌혈 행사에 참여했다.
 
동아오츠카와 대한적십자사는 채혈 시 체온 측정, 마스크 착용 등으로 개인위생을 강화하고 헌혈 버스 소독 작업을 실시해 참여자 모두가 안심하고 헌혈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이진숙 동아오츠카 상무이사는 “혈액 수급 위기 극복을 위해 동아오츠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헌혈에 참여하게 됐다”라며 “코로나19 등 국내외 상황이 어려울 때일수록 동아오츠카는 변함없이 고객이 믿고 신뢰할 수 있는 제품을 생산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유연 기자 9088y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유연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