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기 우리은행장 최종 후보, 31일 결정
입력 : 2020-01-29 19:09:48 수정 : 2020-01-29 19:09:48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차기 우리은행장 선정을 위한 우리금융지주 그룹임원추천위원회(그룹임추위)가 29일 열렸지만 결론을 내지 못했다. 그룹임추위원들은 오는 31일 회의를 다시 열어 행장 후보를 결정할 방침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후보자 심층 면접이 5시 조금 안되서 끝났으나 그룹임추위원들간 논의가 길어저 31일 속개해서 결정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그룹임추위는 지난 28일 차기 우리은행장 후보 최종 면접 대상자로 권광석 새마을금고중앙회 신용공제대표, 김정기 우리은행 영업지원부문 겸 HR그룹 집행부문장(부행장), 이동연 우리FIS 대표 등 3인을 선정했다. 이날 프레젠테이션(PT) 등 심층면접을 진행해 단수 후보를 내려했으나 날짜가 미뤄진 것이다.
 
우리은행 안팎에선 김 부문장이 차기 우리은행장에 유력하다는 관측이 나온다. 최종 후보로 단수 추천되면 내정자는 오는 3월 주주총회 승인을 거쳐 임기를 시작하게 된다. 
 
우리은행 본점 전경. 사진/뉴시스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