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설 황금연휴, 특급 흥행 ‘남산의 부장들’ 독식
개봉 6일 만에 누적 관객 수 300만 돌파
입력 : 2020-01-28 09:25:53 수정 : 2020-01-28 09:25:53
[뉴스토마토 김재범 기자] 남산의 부장들이 이번 설 연휴 극장가 흥행 시장을 독식했다.
 
28일 오전 영진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27일 하루 동안 남산의 부장들은 전국에서 총 62 1560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지켰다. 지난 22일 개봉 이후 누적 관객 수는 322 6253명이다.
 
 
 
남산의 부장들1979 10 26. 궁정동 안가에서 울린 한 발의 총성, 그리고 그 사건에 얽힌 세 사람의 관계에 대한 40일간의 얘기를 그린다. 실제 역사에 등장한 박정희 대통령’ ‘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 ‘김형욱 전 중앙정보부장’ ‘차지철 전 경호실장이 각각 박통’ ‘김규평’ ‘박용각’ ‘곽상천이란 이름으로 등장한다.
 
개봉 6일 만에 누적 관객 수 300만을 넘어선 수치는 최종 823만 관객을 동원한 백두산과 같은 흥행 속도다. 여기에 1000만 영화인 베테랑’ ‘도둑들도 개봉 6일 만에 300만 관객을 넘어선 바 있다.
 
‘남산의 부장들과 같은 날 개봉한 코미디 영화히트맨은 같은 날 32 8603명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2위에 올랐다. 누적 관객수 125 7379. 또한 같은 날 개봉한 미스터 주: 사라진 VIP’8 8984명으로 3위에 올랐다. 누적 관객 수는 48 2845명이다.
 
김재범 대중문화전문기자 kjb5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범

영화 같은 삶을 꿈꿨다가 진짜 영화 같은 삶을 살게 된 이란성 쌍둥이 아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