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 시베리아 혈통? 국내 1% ‘코랴크인’ 유전자 있다
입력 : 2020-01-23 11:25:59 수정 : 2020-01-23 11:25:59
[뉴스토마토 권새나 기자] 배우 이동욱이 국내에서 1%도 나오지 않는 시베리아계 유전자를 갖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서는 서울대학교 법의학 교실 유성호 교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 교수는 이동욱이 사전에 의뢰했던 DNA 검사 결과를 설명했다. DNA 검사는 욱토크’ PD와 이동욱이 신청했고, 서울대 법의학 교실 이완영 교수팀이 진행했다.
 
그 결과 이동욱의 아버지 쪽 유전자에서는 전형적인 한국계 유전자가 나왔다. 하지만 어머니 쪽 유전자 정보를 알 수 있는 미토콘드리아 검사에서는 시베리아계 유전자가 나왔다.
 
유 교수는 대한민국의 1%도 나오지 않는 유전자다. 북방계 코랴크인, 하카스인의 유전자다시베리아인에서 많이 발견되는 유전자다라고 설명했다.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포스터. 사진/SBS 제공
 
권새나 기자 inn137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새나

온라인뉴스팀 권새나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