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C2 하우스 가변형 벽식 구조 특허 취득
입력 : 2020-01-16 15:52:44 수정 : 2020-01-16 15:52:44
[뉴스토마토 김응열 기자] 대림산업은 자사의 주택 상품인 C2 하우스(C2 HOUSE)의 가변형 벽식 구조에 대한 특허등록을 완료했다고 16일 밝혔다. 국내 최초로 공동주택의 가변형 벽식 구조에 대한 특허권을 인정받은 것이다. 
 
C2 하우스는 대림산업이 지난해 4월 공개한 라이프스타일 맞춤 주거 플랫폼이다. 내력 벽체를 최소화해 개인의 성향과 개성에 맞춰 다양한 평면을 구성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기존 벽식 구조 아파트는 침실, 거실, 욕실 등을 구분하는 모든 벽을 내력 벽체로 시공했다. 내력 벽체는 하중을 지지하기 때문에 임의로 철거하거나 이동할 수 없다. 이 때문에 기존 평면 변경 및 리모델링이 어렵다. 
 
C2 하우스는 하중을 지지하는 내력 벽을 3개로 최소화해 평면 가변성을 확보했다. 3개의 내력 벽을 안방과 거실, 주방을 구분하는 곳에 T자 형태로 배치해 안방과 주방, 욕실을 제외한 나머지 공간을 자유롭게 구성할 수 있다. 형태의 확 트인 공간으로 연출하거나 다양한 목적의 공간으로 분리할 수 있는 것이다. 
 
C2 하우스는 감일 에코앤 e편한세상, e편한세상 운정 어반 프라임, e편한세상 김포 로얄하임, e편한세상 거제 유로아일랜드 등에 적용됐다.
 
전용면적 84㎡ C2 하우스 평면. 이미지/대림산업
 
C2 하우스 거실 사진. 이미지/대림산업
 
김응열 기자 sealjjan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열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