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리듬)벤츠, 한국 렌터카 시장 진출 본격화
입력 : 2019-12-03 16:29:47 수정 : 2019-12-03 16:29:47
'벤츠 모빌리티 코리아' 오늘 공식 출범
전 승용 차종 1~5년 계약 가능
"새로운 렌탈 서비스 선보일 것"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앵커]
 
오늘 벤츠 모빌리티 코리아 법인이 공식 출범했는데 어떤 의미가 있습니까.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모빌리티 코리아는 3일 서울 강남구 가로수길 'EQ Future' 전시관에서 법인 출범을 공식적으로 발표했습니다. 메르세데스 벤츠 모빌리티 코리아, 즉, MBMK는 다임러 모빌리티 AG가 전 세계 최초로 설립한 모빌리티 법인입니다. 
 
[앵커]
 
벤츠 모빌리티 코리아의 시장공략 전략은 무엇입니까.
 
[기자]
 
MBMK는 한국 소비자의 사랑을 받아온 벤츠 승용 차량을 활용해 차별화된 모빌리티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방침입니다. MBMK는 우선 프리미엄 장기렌터카 사업부터 시작한다는 계획입니다. 밴츠의 세단, 쿠페, SUV 등 전 차종을 1년에서 5년까지 자유롭게 계약할 수 있게 됩니다.
 
[앵커]
 
오늘 행사에서 경영진은 어떤 각오를 밝혔습니까.
 
[기자
 
이번 출범을 기념해 이본 로슬린브로이쉬 다임러 모빌리티 AG 최고경영진은 "다임러 모빌리티 AG는 미래를 위해 금융 서비스, 차량 관리, 디지털 모빌리티 솔루션 등 3개 중심 분야에 집중하고 있다"면서 MBMK도 이런 전략에 기여할 예정이며, 고객의 니즈에 따라 새로운 구독 및 렌털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습니다.
 
기욤 프리츠 MBMK 대표는 "벤츠 차량을 원하는 고객에게 연 단위부터 분 단위까지 모빌리티 서비스를 간단하고 편리하게 제공하는 게 목표"라며 "We Move You 라는 목적 아래 빠르고 쉽고 디지털화된 프로세스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서울 강남구 'EQ 퓨처' 전시관에서 뉴스토마토 김재홍입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