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2019)펄어비스 신작 3종, 지스타서 공개…전세계 생중계
입력 : 2019-11-14 16:22:11 수정 : 2019-11-14 16:22:11
[부산=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펄어비스는 14일 부산시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개막한 '지스타 2019'에서 '펄어비스 커넥트 2019'를 열고 신작 4종의 게임 정보를 공개했다. 신작 트레일러 영상은 자체 엔진을 활용해 촬영한 인게임 영상이다.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는 "펄어비스는 검은사막으로 PC온라인뿐 아니라 모바일, 콘솔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전세계 게임 이용자에게 하나로 연결된 경험을 선사했다"며 "펄어비스의 새로운 도전을 담은 신작을 전세계 이용자에게 선보이게 돼 영광스럽다"고 말했다. 펄어비스가 공개한 신작은 '섀도우아레나', '플랜 8', '도깨비', '붉은사막' 등 4종이다. 
 
펄어비스는 14일 부산시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개막한 '지스타 2019'에서 '펄어비스 커넥트 2019'를 열고 신작을 공개했다. 사진은 인사말을 하고 있는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 사진/펄어비스
 
섀도우아레나는 50명의 이용자가 경쟁해 최후 1인을 가리는 근접전 형태의 '액션 배틀 로얄' 게임이다. 검은사막 콘텐츠에 액션을 더한 게임으로, 펄어비스는 지스타에서 PC 플랫폼 시연을 준비했다. 섀도우아레나는 기존 배틀로열 장르의 기초가 되는 생존과 파밍을 비롯해 수싸움, 반격기 등 액션을 강조했다. 김광삼 섀도우아레나 총괄 PD는 "그림자 전장은 검은사막에 종속된 모드라 시스템 변경에 제한이 많았다"며 "이를 액션 게임에 가깝게 발전 시켜 제작했다"고 말했다. 이어 "지스타에서 준비한 시연과 21일 비공개시범테스트(CBT)를 통해 액션성과 재미를 끌어 올리겠다"고 덧붙였다. 
 
플랜 8은 사실적인 그래픽 표현과 액션이 돋보이는 '엑소수트 대규모다중접속(MMO) 슈터' 게임이다. 오픈월드 MMO로 콘솔과 PC 플랫폼으로 개발하고 있다. 이승기 플랜 8 총괄 PD는 "펄어비스의 신규 자체 엔진과 MMORPG 개발력 노하우를 바탕으로 슈팅 장르라는 새로운 게임에 도전하고 있다"며 "하나의 단어로 정의할 수 없는 MMO 요소를 반영한 플랜 8만의 독창적인 장르를 경험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펄어비스가 '지스타 2019'에서 공개한 신작 4종. 사진/펄어비스
 
도깨비 수집형 오픈월드 MMO 게임으로, 콘솔과 PC 출시를 우선으로 개발되고 있다. 높은 자유도를 바탕으로 개성 있고 아기자기한 그래픽으로 제작 중이다. 김상영 도깨비 총괄 PD는 "게임 이름을 지을 때 고민이 많았는데, 수집형 몬스터 게임이라 친숙한 우리말인 도깨비로 정했다"고 말했다.
 
붉은사막은 콘솔과 PC 플랫폼 우선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인 MMORPG다. 정환경 붉은사막 총괄 PD는 "붉은사막은 검은사막 안에 존재하는 거대한 사막의 다른 이름에서 착안해 애초 프리퀄로 기획했으나, 본격적으로 개발에 들어가면서 새로운 세계관과 캐릭터를 포함한 별개의 게임으로 개발하기로 했다"며 "전투뿐 아니라 매력적인 탐험과 생존 등 다양한 콘텐츠도 잘 녹아 있다"고 설명했다.
 
부산=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