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 8년 연속 1위
취업 지원·다양한 금융 교육 등 높게 평가
입력 : 2019-10-18 16:52:47 수정 : 2019-10-18 16:52:47
18일 서울 중구 을지로 소재 롯데호텔에서 한국표준협회 주관으로 진행된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신한은행이 은행 부문 1위를 수상했다. 신한금융그룹 이병철 브랜드홍보부문장(사진 왼쪽)과 한국표준협회 이상진 회장이 시상식에서 기념촬영 하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신한은행이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은행부문 1위 기업으로 선정됐으며 해당 부문에서 8년 연속 1위를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Korean Sustainability Index)’는 사회적 책임 국제표준 ‘ISO26000’을 기반으로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측정하는 모델이다. 올해 한국표준협회는 매출액, 시장규모, 지속가능 활동 등을 고려해 선정된 49개 업종 198개 기업·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소비자, 지역사회, 협력사 등 관계자와 전문가들을 통해 각 부문별 1위 기업을 선정했다.
 
신한은행은 올해 평가에서 청년 창업과 스타트업 취업을 지원하는 ‘신한두드림스페이스’,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중소기업과 취업 희망 청년들을 매칭해주는 ‘청년취업 두드림’, 학교 밖 청소년들의 자립과 직무능력 향상을 지원하는 ‘도심 속 일터학교’ 등을 통해 상생의 선순환을 선도하고 있는 점이 인정됐다.
 
임직원들의 재능기부로 운영되는 ‘신한어린이금융체험교실’, 이동점포를 활용해 진행하는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 교육부와 연계한 ‘1사1교 금융교육’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기업의 경제적·사회적 가치를 함께 높여 가고 있는 점을 크게 인정받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대한민국 리딩뱅크로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그 동안 기울인 노력이 인정받은 것으로 생각되어 기쁘다”며 “기업시민으로서의 책임을 다하는 것은 물론이고 지속가능 경영을 위한 사회책임투자에도 앞장설 예정이다”고 말했다.
 
사진/뉴스토마토 DB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