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전자서비스, 서울·분당서 '아이폰 출장수리 서비스' 시범 운영
입력 : 2019-06-14 08:31:24 수정 : 2019-06-14 08:31:24
[뉴스토마토 양지윤 기자] 대우전자서비스는 오는 30일까지 '아이폰 출장수리 서비스'를 서울 10개구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지역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아이폰 출장수리 서비스는 서비스센터를 방문하지 않고 간단히 온라인, 유선으로 이용 가능하다.
 
디스플레이와 본체 파손, 액체 유입으로 인한 문제의 제품에 한해 진행한다. 대상 모델은 아이폰 6S이후 출시된 제품으로 △아이폰6S △아이폰 6 플러스 △아이폰 7 △아이폰 7 플러스 △아이폰 8 △아이폰8 플러스 △아이폰 X △아이폰 XR △아이폰 XS △아이폰 XS Max 가 서비스 대상이다.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대우전자서비스 홈페이지에서 예약 후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출장 시 수리비용 외 1만8000원의 출장비가 별도 청구된다.
 
이달 한달 간 서울 10개 구 △강남구 △서초구 △송파구 △강서구 △양천구 △영등포구 △구로구 △금천구 △서대문구 △마포구와 성남시의 △분당구를 대상으로 시범운영하며 추후 이를 전국 센터로 확대를 검토할 예정이다.  
 
대우전자서비스 관계자는 "앞으로는 고객이 원하는 장소와 편한 시간에 애플에서 공인 자격을 받은 전문기사가 직접 방문, 정품 부품만을 사용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고객 신뢰도와 만족도가 한층 더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양지윤 기자 galileo@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양지윤

더 나은 세상을 위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