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진, 네이버 창립 20주년 감사 인사 전달…"임직원 여러분 덕"
입력 : 2019-06-03 15:50:07 수정 : 2019-06-03 15:50:07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현 글로벌투자책임자)가 창립 20주년을 맞아 임직원에게 감사 인사를 전달했다.
 
이 창업자는 임직원 감사 편지를 통해 "20년간 회사는 끊임없는 도전 과정 속에서 자라왔다"며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 회사를 키웠고 함께한 여러분이 있었기에 스무살이라는 멋진 숫자를 마주하게 됐다"고 임직원에게 공을 돌렸다.
 
그는 "그동안의 짜릿했던 성취도, 혹독했던 성장통도 모두 지금의 우리를 만든 자양분이 됐다"며 "오늘만큼은 서로 마음껏 축하하고 격려해줬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또한 "지금껏 그래 왔듯 우리의 하루하루가 모여 네이버의 새로운 미래를 만들 것"이라며 "다가올 새로운 도전 또한 우리 모두 잘 헤쳐나가리라 믿고 그 여정에 함께 하길 바란다"고 감사의 뜻을 밝혔다.
 
네이버는 지난 1999년 6월2일 설립됐다. 1997년 삼성SDS 사내벤처로 시작한 회사는 1999년 네이버컴이라는 이름으로 독립했다. 네이버는 인터넷 포털 후발주자였음에도 '지식인'을 앞세워 이용자를 확보해 나갔다. 이후 2009년 네이버 모바일 출시해 일일 이용자 3000만명을 확보했다. 모바일 메신저 '라인'은 동아시아 최대 메신저 플랫폼으로 성장했다.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사진/뉴시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