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넷게임즈 신작 MMORPG 'V4' 글로벌 퍼블리싱
입력 : 2019-04-26 17:19:08 수정 : 2019-04-26 17:19:08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넥슨은 넷게임즈가 개발 중인 신작 모바일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V4(브이포)'의 글로벌 유통(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넥슨은 V4의 글로벌 서비스 판권을 획득했고 올 하반기 국내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후 글로벌 서비스 지역도 순차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넷게임즈는 앞서 '히트', '오버히트' 등 인기 게임을 출시한 바 있다. 이번 세번째 신작인 V4는 최고 수준의 그래픽을 목표로 대규모 인터서버 이용자 간 대결(PvP) 등 콘텐츠를 개발 중이다.
 
이정헌 넥슨 대표는 "이미 전작을 통해 넷게임즈의 탁월한 개발력을 충분히 경험했다"며 "V4 또한 국내를 넘어 전세계에서 사랑받는 게임이 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넥슨은 넷게임즈의 신작 'V4'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넥슨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