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영의 뉴스카페)'세월호 망언'…자한당의 자세
입력 : 2019-04-18 17:11:14 수정 : 2019-04-18 17:11:14
★김선영의 뉴스카페, 최기철의 법썰
출연: 최기철 부장(뉴스토마토 사회부),  노영희 변호사
 
18일 뉴스토마토<김선영의 뉴스카페, 최기철의 법썰>에서는 노영희 변호사와 함께 세월호 막말 논란을 둘러싼 이야기에 대해 짚어봤습니다. 
 
노영희 변호사는 "정치를 했던 사람들은 대부분 영향력을 행사하는 위치에서 물러나다보니 존재감을 표현하고 싶어 한다"라며 "차명진 전 의원이 나름 합리적인 발언도 했던 사람인데 그런 발언으로 (존재감 표현이) 부족하다는 기류가 보이며 황교안 대표를 향한 일종의 어필을 한 것"이라고 짚었습니다. 
 
노 변호사는 "현재 한국당이 5.18 망언에 대해서도 조치를 취하지 않은 상황에서 황 대표가 안고 가기엔 일이 너무 커져서 박근혜 전 대통령 형집행정지로 관심을 끌려는 모습"이라고 풀이했습니다. 
 
이어 그는 "오히려 정진석, 김순례, 김진태 의원보다 강도 높게 처벌해 다른 사람을 무마할 가능성이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기철

오직 진실이 이끄는대로…"반갑습니다. 최기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