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비즈협, 한-러 혁신기업 플랫폼 컨퍼런스 개최
입력 : 2019-04-17 16:47:35 수정 : 2019-04-17 16:47:35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와 이노비즈협회(중소기업기술혁신협회)는 17일 서울 삼정호텔에서 한-러 혁신기업 플랫폼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중기부는 이노비즈협회와 함께 국내기업의 성공적인 러시아 시장정착을 위해 올해부터 '혁신기업 러시아 진출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사업에 참여한 국내기업을 대상으로 현지기업과의 비즈니스 상담회, 투자유치 상담회가 5월말 러시아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창업 기업으로 최종 선정된 기업에는 현지 창업자금으로 최대 3000만원이 지원될 계획이다. 
 
이노비즈협회는 지난 4일 신청 기업 60개사를 대상으로 러시아 투자, 산업협력 환경을 설명하고 현지 진출에 성공한 사례를 소개하는 등 참여기업 선정을 위한 워크숍을 개최한 바 있다.  
 
이날 개최된 컨퍼런스에는 러시아 정부 투자전담 기관인 벤처 컴퍼니(RVC: Russia Venture Company), 국영개발은행(VEB: Vnesheconombank), 스콜코보 혁신 재단 관계자 등도 참석했다. 창업지원 기관의 지원제도, 인큐베이팅 등 러시아 창업, 투자, 시장 진출에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국내 혁신 기업들에게 제시했다. 행사에 참여한 1차 선정된 16개의 기업은 IR 피칭과 러시아 관계자와의 1:1 상담을 통해 러시아 시장진출과 창업에 대한 적극적인 의지를 나타냈다. 
 
컨퍼런스에 참석한 이노비즈협회 김종길 상근부회장은 "한국 중소기업을 대표하는 첨단 기술 기반의 혁신적 이노비즈 기업들이 러시아 혁신 기업들과 동반 성장의 파트너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방한한 러시아 경제개발부 니키타 포노마렌크(Nikita Ponomarenk) 부국장은 "한국의 혁신적인 기업들과 러시아 기업과의 활발한 교류로 성공적인 진출 사례를 만들수 있도록 창업 유관기관과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중소벤처기업부, 중기 가전 등을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