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 폴드, 화웨이 메이트X보다 두껍지만 가볍다
두께는 17㎜, 무게는 263g 등 상세 스펙 공개
입력 : 2019-04-16 17:58:52 수정 : 2019-04-16 17:58:52
[뉴스토마토 왕해나 기자] 삼성전자가 다음달 중순 국내 출시하는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의 최종 스펙을 공개했다. 화웨이의 폴더블폰 메이트X보다 두께는 두껍지만 무게는 가벼웠다.
 
16일 삼성전자 뉴스룸에 따르면 갤럭시 폴드는 접었을 때 얇은 부분은 15.5㎜, 두꺼운 부분은 17㎜로, 벌어진 틈이 1.5㎜ 내외다. 펼쳤을 때는 두께가 6.9㎜, 힌지(접히는) 부분 프레임까지 포함하면 7.5㎜다. 무게는 263g에 불과하다. 배터리는 4235mAh다.
 
화웨이의 폴더블폰 메이트X에 비해 두께는 다소 두껍지만 무게는 더 가볍다. 올해 상반기 중 출시되는 메이트X의 무게는 295g, 두께는 접었을 때 11㎜로 알려졌다.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 상세 스펙. 사진/삼성 뉴스룸
 
이 밖의 스펙은 알려진 대로다. 접었을 때 4.6형, 펼쳤을 때 7.3형 폴더블 디스플레이가 적용됐다. 퀄컴 스냅드래곤855 프로세서가 탑재됐다. 카메라는 후면 트리플 카메라, 커버 카메라, 전면 듀얼 카메라까지 총 6개를 장착했다. 후면에는 초광각, 광각, 망원의 카메라를 탑재해, 접은 상태에서도 간편하게 고품질 사진을 얻을 수 있다. 
 
갤럭시 폴드 LTE 모델은 오는 26일 미국에서 출시되며 5G를 지원하는 모델은 5월 중순 국내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왕해나 기자 haena0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왕해나

뉴스토마토 왕해나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