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2차 북미 정상회담 성사 위한 세부사항 논의 중"
입력 : 2019-01-14 08:30:34 수정 : 2019-01-14 08:30:34
[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13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 2차 북미 정상회담을 성사시키기 위한 구체적인 세부사항이 논의되고 있다”고 말했다.
 
중동지역을 순방 중인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미 CBS에 출연해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보좌관이 1월 또는 2월에 2차 북미 정상회담이 열릴 것이라고 했는데, 언제 두 정상이 마주앉는 것을 볼 수 있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세부사항을 도출하고 있는 중”이라고 말했다. 다만 그 이상의 구체적인 언급은 피했다.
 
이와 관련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6일 기자들과 만나 “김 위원장과 간접적으로 대화해왔다. 우리는 북한과 좋은 대화를 나누고 있다”며 “미북 양국은 2차 북미 정상회담 개최 장소를 협상하고 있으며 아마도 머지않아 발표할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지난 8일(현지시간) 중동순방의 첫 국가인 요르단 외무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한영

정치권 이모저모를 소개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