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신년사)하현회 LGU+ 부회장 "5G 성공 통해 도약하자"
입력 : 2019-01-02 15:00:00 수정 : 2019-01-02 15:00:00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5세대(5G) 통신 성공을 발판으로 2019년을 도약의 해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하 부회장은 2일 용산사옥 지하 강당에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시무식에서 "5G 네트워크는 세계 최고 수준이 되도록 역량을 발휘하고, 5G 서비스는 고객의 기대를 뛰어넘는 수준으로 만들어 고객 일상에 변화를 일으키자"고 강조했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사진/LG유플러스
 
이같은 목표 달성을 위해  ▲무선과 유선 사업에서 근본적 경쟁력 강화 ▲5G 성공적 투자 및 상용화로 통신 산업 변화와 혁신 주도 ▲미래 성장 동력 기반인 홈IoT와 인공지능(AI) 사업 성공 ▲품질, 안전, 보안의 철저한 관리 ▲창의와 활력이 넘치는 화합적인 조직문화와 노경문화 조성을 과제로 제시했다. 5G가 다양한 사업 기회를 창출할 수 있으므로 사전 준비를 통해 기회를 잡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것이다. 
 
하 부회장은 통신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도 강조했다. 그는 "통신 사업을 주도하는 LG유플러스는 사회와 더불어 발전해 나가는 신망 받는 회사가 되어야 한다"라며 "정도 경영에 기반한 투명하고 모범적 회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야 하고, 소외 계층에 보탬이 되는 다양한 활동 지속 전개하자"고 당부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