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 한컴MDS 지분 추가 취득…지분율 32.4%로 확대
입력 : 2018-11-26 17:20:18 수정 : 2018-11-26 17:20:26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한글과컴퓨터는 26일 계열사인 한컴MDS의 보통주 122만8285주를 추가 취득하기로 했다고 공시했다. 이번 취득을 통해 한컴MDS 지분은 기존18.5%에서 32.4%로 확대된다.
 
한컴은 지난 2014년 3월 오피스소프트웨어 기업에서 종합소프트웨어 그룹으로 도약하기 위해 한컴MDS를 인수한 바 있다. 한컴MDS는 첨단 자율주행 차량 플랫폼을 비롯해 인공지능(AI) 통합솔루션사업과 함께 사물인터넷(IoT) 등 임베디드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특히 한컴MDS는 IoT 사업영역뿐 아니라 서비스 로봇 분야의 한컴로보틱스, 첨단 방산 및 전기차 충전사업을 영위하는 한컴유니맥스를 비롯해 모바일 니치 마켓인 키즈폰 시장을 공략하는 텔라딘을 자회사로 두며 4차 산업혁명의 전방위 분야를 공략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추가 지분 취득은 한컴MDS 인수 시 함께 한 린드먼글로벌협력성장사모투자전문회사와 린드먼팬아시아신성장투자조합이 행사한 풋옵션을 받아들임으로써 결정됐다"며 "풋옵션 행사규모는 총 350억원으로 주당가격은 2014년 한컴이 인수한 주당가격과 동일해 실질적으로 약 4년 간 투자금액에 대한 이자 지불 없이 한컴MDS의 지분을 추가 인수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