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클레이튼', 블록체인 기업 '테라'와 파트너십 체결
입력 : 2018-11-14 10:09:38 수정 : 2018-11-14 10:09:45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카카오의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은 블록체인 기업 '테라'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카카오와 테라는 테라 결제 시스템에 클레이튼 플랫폼을 활용하는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테라는 가치가 안정적인 암호화폐 '스테이블코인'을 활용한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을 제공한다. 한국의 티몬, 배달의민족, 야놀자를 비롯해 글로벌 쇼핑 플랫폼 큐텐, 동남아 중고거래 사이트 캐러셀 등 아시아 이커머스 플랫폼과 테라 얼라이언스를 구성했다. 테라 얼라이언스는 연 거래액 약 28조원, 4000만명의 고객 기반을 갖춘 결제 시스템 상용화를 추진 중이다.
 
클레이튼 개발·운영을 총괄하는 한재선 그라운드X 대표는 "테라와 협업은 클레이튼이 대규모 서비스를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으로서 입지를 공고히 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테라의 결제 서비스처럼 속도와 안정성이 중요한 블록체인 에코시스템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카카오의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은 블록체인 기업 '테라'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사진/카카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