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인니 방산업체와 엔진 공급 MOU 체결
입력 : 2018-11-11 12:48:16 수정 : 2018-11-11 12:48:16
[뉴스토마토 채명석 기자] 두산인프라코어가 유럽 농기계, 중국 지게차에 이어 인도네시아 방산 장비용 엔진 시장 진출을 추진하며 시장 다각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7~1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방위산업전시회(INDO Defense 2018 Expo & Forum)’에서 인도네시아 국영기업인 핀다드(PT PINDAD)와 엔진 공급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두산인프라코어는 핀다드와 함께 인도네시아 방산 장비에 대한 엔진 탑재를 검토하고, 엔진 선정·물량 검토 등을 단계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9월, 인도네시아 국영 엔진 생산업체 BBI와 디젤엔진 현지 생산을 위한 MOU를 체결하며 인도네시아 엔진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 뒤 차량과 선박, 산업장비 등 다양한 산업군에 엔진 공급 기회를 모색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다양한 엔진 제품 라인업과 경쟁력을 바탕으로 동남아시아를 비롯한 잠재 시장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시장을 다각화하면서 글로벌 엔진 기업으로서 입지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10월 이탈리아 트랙터 생산업체 ‘아르보스(ARBOS)’와 6년간 2만7000여대의 디젤엔진을 공급하는 협력의향서(LOI)를 체결했으며, 중국 지게차 회사 ‘바올리(Baoli)’의 엔진 공급사로도 선정돼 2025년까지 1만2000여 대의 디젤엔진을 공급하기로 했다.
 
채명석 기자 oricms@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채명석

재계를 담당하고 있는 채명석 기자 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