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테크Tip)메리츠운용, 연금펀드 판매 시작
입력 : 2018-11-06 08:51:53 수정 : 2018-11-06 08:51:54
[뉴스토마토 이정하 기자] 메리츠자산운용이 지난 5일부터 연금펀드 판매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OECD 주요국의 노후 주요 수입원을 보면 한국의 연금 비중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하지만 연금의 대부분은 원금보장형에 머물러 있다. 주식 비중도 아주 미미해 연금의 본래 역할을 기대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연금저축펀드의 경우 매년 연 납입액의 최대 400만원에 대해 세액공제 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다. 또한 일반금융상품은 이자소득 발생 시 세금을 내야 하나, 연금저축은 연금 수령 시까지 세금을 내지 않는 과세이연으로 운용되는 혜택이 있다. 만 55세 이후 연금으로 수령 시 실제 연금 수령 나이에 따라 소득세 3.3~5.5%(지방세 포함)가 적용돼 절세의 장점도 지니고 있다.
 
메리츠자산운용 관계자는 "지난 4월 국내 자산운용 업계 최초로 고객 분들의 간편한 펀드 가입을 돕고자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출시했다. 지점 방문 없이, 공인인증서 없이 스마트폰으로 편리하게 신규로 연금저축계좌개설이 가능하고, 기존 연금저축계좌 가입자 분들의 연금저축 계좌이체(계약이전)도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정하 기자 lj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정하

뉴스토마토 이정하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