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사랑나눔재단, 영덕군 태풍 콩레이 피해 복구에 2000만원 지원
입력 : 2018-10-12 11:00:00 수정 : 2018-10-12 11:00:00
[뉴스토마토 강명연 기자]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과 중소기업중앙회 대구경북지역본부는 태풍 피해를 입은 영덕지역 중소기업 영세업체와 이재민을 위해 영덕군청에 500만원 상당의 온열 히터기와 함께 성금 1500만원을 12일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엔 송영기 대구경북가구공업협동조합 이사장, 김해일 대구종합유통단지의류관사업협동조합 이사장이 함께 참석했다.
 
전달식 이후에는 강구재래시장에서 피해상황을 직접 살펴본 뒤 지역상권의 조속한 복구를 격려했다.
 
이원섭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 사무총장은 "온열히터기가 수해로 젖은 생필품을 말리는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이번 태풍으로 가게 앞 수조마다 빗물이 들어와 모든 어류가 패사하고 상인들이 수백만원어치 피해를 입었다"며 "후원물품과 후원금이 꼭 필요한 곳에 신속하게 전달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강명연 기자 unsaid@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강명연

고민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