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민 전무, 대한항공 본사 대기발령
입력 : 2018-04-16 18:10:01 수정 : 2018-04-16 18:10:01
[뉴스토마토 신상윤 기자]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본사 대기발령을 명령받았다.
 
대한항공은 16일 경찰 조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조 전무를 업무에서 배제하고 본사 대기 발령 조치했다고 밝혔다.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 사진/뉴시스
 
조 전무는 지난달 대한항공 본사에서 광고대행사와 회의 도중 대행사 직원들에게 물컵을 던지고 폭언 등 '갑질' 행동을 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지면서 논란이 일었다. 이와 관련해 서울 강서경찰서는 지난 13일 조 전무의 갑질 행동에 대해 내사를 진행 중이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향후 경찰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회사 차원에서 적절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신상윤 기자 newma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윤

따끈따끈하고 깊이 있는 신상 뉴스 찾아요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