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국정원 사찰 의혹' 김승환 교육감 11일 참고인 조사
입력 : 2017-12-07 11:56:09 수정 : 2017-12-07 11:56:09
[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국가정보원 정치 공작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오는 11일 김승환 전북 교육감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한다. 서울중앙지검 국정원 수사팀(팀장 박찬호 2차장)은 김 교육감이 이날 오후 2시 출석할 예정이라고 7일 밝혔다.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해훈

정의의 편에 서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