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전기 "상반기 영업이익 25억원…전년비 1103% 증가"
입력 : 2017-08-14 11:17:54 수정 : 2017-08-14 11:17:54
[뉴스토마토 유현석 기자] 이화전기(024810)는 14일 실적 공시를 통해 개별 기준 상반기 매출액이 238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 보다  21%, 영업이익은 25억원으로 1103% 가량 크게 늘어났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순이익은 22억원으로 적자를 기록했던 작년 상반기보다 69억원 가량 증가해 흑자전환 했다.
 
실적 성장과 함께 (부채 및 유동비율) 재무 비율도 눈에 띄게 개선됐다. 올 상반기 기준 이화전기의 부채비율은 9.5% 전년 동기 대비 38.7% 가량 줄어들었다. 같은 기간 유동비율도 557.5% 가량 상승한 686.9%로 대폭 상승했다.
 
분기 실적도 전반적인 성장세를 기록했다. 기준 이화전기의 2분기 매출액은 143억원, 영업이익은 2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7.2%, 399.7% 씩 상승했다. 같은 기간 순이익도 17억원으로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이화전기는 올 상반기 차세대 전원공급장치 ETUS Ⅱ를 비롯해 인천공항 전원공급장치 AC-GPS 납품 등 원활히 확대된 수주 활동을 실적개선 요인으로 손꼽았다.
 
윤상돈 이화전기 대표이사는 "연초 목표로 내세웠던 550억 수주 달성을 위해 영업성과를 높이고자 내부 임직원들의 노력들이 사업적 비수기라 칭하는 상반기부터 가시적 성과로 나타났다"며 "하반기 역시 내실과 외형을 모두 아우를 수 있도록 적극적인 수주 활동을 이어나감과 동시에 신성장동력 발굴에도 힘써갈 것"이라고 밝혔다.
 
유현석 기자 gus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현석

좋은 정보와 도움이 되는 기사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