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제약, 마시는 간질환 보조제 출시
입력 : 2017-08-14 11:14:02 수정 : 2017-08-14 11:14:02
[뉴스토마토 최원석 기자] 3동성제약은 마시는 간질환 보조제 '가네타인액'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가네타인액은항지방간 효과를 가진 베타인과 에너지 생성의 주요물질인 시트르산수화물,독성 물질인 암모니아를 해독시키는 아미노산, L-아르기닌이 주성분인 간질환의 보조치료제다. 간에서 아세트알데히드의 해독작용을 돕기 때문에 숙취해소에 도움이 되는 제품이다.
 
동성제약에 따르면 항지방간효과가 있는 베타인 성분은 지방대사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담즙산을 잘 분비되게 해 간에서 지방의 축적을 방지해주며 지방으로 인한 간질환을 막는 데 효과적이다. 또한 L-아르기닌은 체내에서 만들어지는 유해한 독소,암모니아를 제거해 소변으로 내보내는 역할을 도와준다.
 
동성제약 관계자는 "간에 좋은 가네타인액은 액상타입으로 되어 있어 목넘김이 좋으며,맛이 좋아 거부감 없이 섭취할 수 있다. 쉽게 피로감을 느끼고 회복이 잘 안 되는 분의 경우 피로회복 음료에 타서 함께 섭취하면 좋다"며 "간에서 숙취의 원인이 되는 아세트알데히드의 해독작용을 돕기 때문에, 음주 후 해독이 쉽게 안되고 숙취가 오래가는 경우에는 음주 전후로 마시면 숙취 해소에 도움을 준다"고 말했다.
  
사진제공=동성제약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원석

국내 최고 제약 바이오 전문 기자 되는 그날까지 최선을!!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