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신라, 청소년지원 '드림메이커' 7기 시동
올해부터 교육기간 8개월로 2배 확대
입력 : 2017-04-10 16:25:47 수정 : 2017-04-10 16:25:47
[뉴스토마토 원수경 기자] 호텔신라가 서울과 제주지역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진로 선택을 돕고 꿈과 재능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는 '드림메이커' 프로그램 7기 활동을 시작한다.
 
호텔신라는 지난 8일 서울시 중구 충무아트홀에서 '드림메이커' 7기 수강생으로 선발된 서울지역 고등학생 80명, 호텔신라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드림메이커' 오리엔테이션 행사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제주지역은 지난 1일 제주국제교육정보원에서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다.
 
이날 오리엔테이션에 참여한 서울지역 학생들은 '드림메이커' 프로그램에 대한 설명과 진로설계 방법을 주제로 한 강의를 들은 후 호텔신라 직원으로 구성된 멘토들과 첫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또한 동일한 꿈을 가진 친구들과 함께 하는 레크리에이션 행사도 함께 진행됐다.
 
'드림메이커'는 호텔신라가 서울시교육청·제주도교육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추진 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진로적성 계발에 대한 교육기회가 상대적으로 부족한 학생에게 직업교육과 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2014년부터 진행해왔다.
 
드림메이커에 선발된 고등학생들은 조리, 제과, 글로벌서비스 등 3개 분야로 나뉘어 자격증 취득 등을 위한 8개월 간의 전문 교육과정을 지원받는다. 분야별 호텔신라 직원들에게 대학 진학과 취업 등 진로상담에 대한 멘토링도 제공받는다.
 
호텔신라 관계자는 "앞으로도 학생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방향으로 프로그램을 개선하고 학생들이 꿈과 재능을 키워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호텔신라 직원이 청소년 재능지원 사회공헌사업 '드림메이커'에 참여해 학생들에게 진로상담을 해주고 있다. 사진/호텔신라
 
원수경 기자 sugyung@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원수경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