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군자주공6단지 '안산 라프리모'로 재탄생
전용면적 59~99㎡, 총 2017가구 대단지
2017-02-20 11:19:32 2017-02-20 11:19:32
[뉴스토마토 최승근기자] SK건설은 안산 군자주공6단지 아파트를 재건축해 새롭게 탄생하는 아파트 단지명이 '안산 라프리모'로 확정됐다고 20일 밝혔다.
 
라프리모(La Primo)는 'The'를 뜻하는 프랑스어 'La'와 '첫번째의', '최고의'를 뜻하는 이탈리아어 'Primo'의 합성어로 '최고의 공간과 최고의 품격을 느낄 수 있는 안산의 살기 좋은 주거공간'을 의미한다.
  
경기 안산시 단원구 선부동 953번지 일대에 위치한 ‘안산 라프리모’는 지하 3층~지상 35층, 21개동 전용면적 59~99㎡, 총 2017가구 규모의 대단지로 이 중 926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일반분양 물량의 95% 이상이 실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85㎡ 이하 중소형으로 구성됐다. 지난해 시공능력 평가 상위 10위권 내의 대형건설사인 SK건설, 대우건설(047040),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이 시공사로 참여한다.
 
단지는 내년 개통예정인 소사-원시선 선부역 역세권에 위치하며, 4호선 초지역(KTX 개통 예정), 서안산IC와 인접해 편리한 교통 환경을 누릴 수 있다. 원일초·원곡중·원곡고교 등 초·중·고를 모두 도보로 통학할 수 있다. 화랑유원지, 선부·관산공원 등 자연환경과 홈플러스, 하나로마트, 재래시장, 한도병원 등 생활 편의시설도 가까이에서 누릴 수 있다.
 
견본주택은 안산시 단원구 선부동 1071-10번지에 마련될 예정이며, 오는 3월 분양 할 예정이다. 
 
안산 라프리모 투시도. 사진/SK건설
 
최승근 기자 painap@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