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검, 내일 대통령 전 주치의 참고인 조사
입력 : 2017-01-13 18:01:41 수정 : 2017-01-13 18:02:35
[뉴스토마토 정해훈기자] 박근혜·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을 수사 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오는 14일 이병석 전 대통령 주치의와 박준우 전 청와대 정무수석을 조사한다. 특검팀은 이날 오후 2시 이 전 주치의와 박 전 수석을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해훈

정의의 편에 서겠습니다.

  • 1인미디어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