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클렌즈 주스' 출시
트로피칼 워머·오렌지 캐롯 등 2종…4300원에 판매
입력 : 2016-12-02 10:58:35 수정 : 2016-12-02 10:58:35
[뉴스토마토 이성수기자] 롯데마트가 '클렌즈 주스(350ml)' 신상품 2종을 출시해 전점에서 4300원에 판매를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클렌즈 주스'는 채소와 과일로만 즙을 낸 것으로, 몸속 독소 배출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비타민과 미네랄이 풍부해 피부 미용과 다이어트에 도움이 돼 여성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상품이다.
 
롯데마트가 이러한 클렌즈 주스를 출시한 것은 최근 과식 및 자극적인 식사, 스트레스 등으로 무너진 건강을 되찾고자 하는 고객 수요와 평균 7000~8000원대 브랜드 클렌즈 주스의 높은 가격에 부담을 느낀 고객들을 겨냥해 출시하게 됐다.
 
이번에 선보인 클렌즈 주스는 '트로피칼 워머(Tropical Warmer)', '오렌지 캐롯(Orange Carrot)' 2종으로, '트로피칼 워머'는 파일애플과 망고의 달콤한 맛과 함께 체온 상승 효과가 있는 생강이 함유돼 겨울철에 먹기 좋은 것이 특징이다.
 
또 '오렌지 캐롯'의 경우 신진대사를 촉진시켜주는 당근에 오렌지와 파인애플 등의 과일을 혼합한 상품으로, 평소 당근을 먹기 힘든 사람이라도 과일의 달콤함과 함께 부담없이 먹을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김채영 롯데마트 즉석식품 MD는 "착즙주스와 클렌즈 주스 관련 시장이 확대되고 있다"며 "이런 수요를 고려해 가격 거품을 줄이고 품질은 높인 클렌즈 주스 라인업을 지속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롯데마트)
 
이성수 기자 ohmytru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