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베트남 차세대 증시시스템 구축 계약
14번째 IT시스템 수출 성과
입력 : 2016-10-19 13:39:50 수정 : 2016-10-19 14:43:22
[뉴스토마토 권준상기자] 한국거래소(KRX)가 베트남 호치민 거래소와 차세대 증권시장인프라 구축 프로젝트 계약을 체결했다. 한국거래소의 14번째 IT시스템 수출이다. 
 
19일 거래소는 베트남에서 호치민 거래소와 ‘베트남 차세대 증권시장인프라 구축 프로젝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식에는 정찬우 한국거래소 이사장, 박노완 주 호치민 총영사, 정연대 코스콤 사장과 베트남 재무부, 호치민거래소, 하노이거래소, 베트남예탁원 등 베트남 측 고위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 프로젝트는 베트남 정부의 자금으로 두 개의 증권거래소(호치민, 하노이)와 예탁기관에 필요한 전체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으로, 프로젝트 범위에 있어 역대 최고 수준이다. 거래소는 코스콤 등 국내 협력사들과 협력해 국내시장의 차세대시스템 ‘엑스추어 플러스’를 기반으로 제반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거래소가 제공하는 인프라에는 매매체결, 시장정보, 시장감시, 청산결제와 예탁·등록 차세대시스템 등 자본시장 운영에 필요한 모든 기능이 포함되며, 이번 계약체결 이후 약 2년 간에 걸쳐 개발할 예정이다. 특히 증권예탁과 등록시스템의 경우 해당 분야 세계적 IT솔루션업체와 협업하는 등 국내·외 다수의 IT 전문기업이 참여할 예정이다.
 
거래소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선진거래소들이 주도하고 있는 글로벌 증시 IT솔루션 수출시장에서 한국거래소의 인지도와 위상이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거래소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는 그동안 베트남 재무부가 심혈을 기울여 온 정부사업으로, 향후 베트남 자본시장의 발전에 중추적 역할을 할 것”이라며 “한국과 베트남 자본시장의 긴밀한 협력관계는 앞으로 한국 금융산업의 베트남 진출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거래소는 지난 2007년 말레이시아를 시작으로 캄보디아, 라오스, 필리핀, 태국, 우즈베키스탄, 아제르바이잔에 이어 이번 베트남까지 총 8개국을 대상으로 14개 IT시스템 수출 성과를 올렸다. 총 840억원 규모다. 거래소는 향후 중동, 남미 등 타지역 진출도 적극 검토 중이다. 
 
한국거래소(KRX)는 19일 베트남 호치민 거래소와 차세대 증권시장인프라 구축 프로젝트 계약을 체결했다. (앞줄 왼쪽부터)쩐반융 호치민거래소 사장, 정찬우 한국거래소 이사장. 사진/한국거래소
 
권준상 기자 kwanjj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권준상

증권업계의 생생한 소식을 전달해드리겠습니다

  • 1인미디어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