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약보합권 출발..삼성전자 4%대 하락
입력 : 2016-10-11 09:19:44 수정 : 2016-10-11 09:19:44
코스피지수가 약보합권에서 출발했다. 삼성전자(005930)가 갤럭시노트7 리스크로 4%대 급락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사진/이토마토)
11일 오전 9시12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1.93포인트(0.095) 내린 2054.89를 기록 중이다. 
 
전기전자업종은 2.83% 하락하며 전업종 가운데 가장 부진한 모습이다. 삼성전자는 이날 자사 웹사이트를 통해 갤럭시노트7 교환품에 대한 판매와 교환을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시각 현재 삼성전자는 전날보다 6만1000원(3.63%) 내린 161만9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 초반 5%대 밀려나기도 했다. 반면 LG전자는 반사이익 기대감에 전일 5% 오른데 이어 이날도 2.55% 오르고 있다. 
 
철강금속, 화학, 운송장비, 건설 등은 1% 안팎으로 오름세다. 간밤 국제유가 상승으로 조선주들이 동반 상승하고 있다. 삼성중공업(010140)(2.19%), 현대미포조선(010620)(1.87%), 현대중공업(009540)(1.32%), 한진중공업(097230)(2.16%) 등 1~2%대 나란히 오르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은 삼성그룹주를 제외하고 대체로 오르고 있다. NAVER(035420), POSCO(005490), 기아차(000270) 등은 1~2%대 상승 중이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80포인트(0.27%) 오른 676.54를 나타내고 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상정

쉽게 증시를 풀어주는 쉬.운.여.자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